태그 : sydney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시드니 타롱가동물원, Taronga Zoo, Sydney

타롱가 동물원인 시내에서 버스나 페리로 갈 수 있지만, 버스로 가는 경로는 시간대에 따라서 행선지가 이상하게 되어 있어서 (적어도 내가 겪기엔) 그냥 페리를 타고 가는 것을 추천한다.호주 달러로 성인 입장료는 46불이지만, 사전 바우처 구매시 할인이 되고, 입구에서 줄을 서는 시간이 줄어든다. 상세사항 https://taronga.or...

시드니 이모저모, 왓슨스베이, 본다이비치, 생마리성당, Sydney, Watsonsbay, Bondibeach, stmaryscath

1. Watsons bay 왓슨스베이왓슨스베이를 갈 때는 시내에서 버스로, 돌아올 때는 베이에서 페리를 타고 왔다. 페리의 도착지가 Circular Quay 써큘라키이기 때문에 페리로 오는 길에 시드니 하버브릿지와 오페라 하우스를 바다에서 멀리 바라볼 수 있다.왓슨스베이로 가까이 갈수록 바다에 많은 요트와 길가에 크고 작은 예쁜 집들이 많이 보인다. 왓...

시드니 로열 이스터 쇼 2019, Sydney royal easter show 2019

처음부터 계획하고 방문한 것은 아니고 일정상 부활절 행사가 있어서 가 봤다. 처음에는 울월스에서 티켓을 구매하려고 했는데, 당일 성인용은 이미 소진되어서 머뭄라운지에서 티켓을 구매했다. 참고로 당일권인 티켓은 사용하는 날에 모든 대중교통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으며, 티켓을 보여주기만 하면 된다. 온라인 구매시 할인율이 10% 적용되고, 여행사와 협찬사에...

호주 소 품종, 2019 시드니 이스터쇼, 그랜드퍼레이드

2019년 시드니 이스터쇼 그랜드 퍼레이드 중에 선보인 호주 소 품종의 이모저모. 상세 설명없이 사진과 품종명만 나열.Sydney Easter Show 2019, Grand Parade

시드니 식당, 마셀레리아, 천연감미료, 허리케인 그릴

길에서 맛없는 커피를 한잔 사 마셨는데, 부스 옆에 감미료로 'natVia'라는 스틱이 있어서 찾아봤다. 스테비아와 에리스톨을 혼합한 천연 감미료라고 하는데, 두가지의 주원료 배합비가 없다. 에리스톨은 효모 발효에 의한 알콜 당으로 일부 부작용이 있다고 알려져 있어서 먹을 때 주의가 필요하다. 스테비아는 부작용은 알려지지 않았지만 아직 천연추출물로 가격...

시드니 패디스마켓, 차이나타운

Market City 건물 지하에 위치한 Paddy's Market는 150년 된 전통의 시장으로 신선한 채소, 해산물과 잡화도 함께 판매되고 있다. 차이나타운과 맞닿아 있는 마켓시티는 경전철이나 버스로 쉽게 접근할 수 있다. 잡화들은 자세히 보지 않았지만 이곳저곳의 유행하는 제품들이 있는 것으로 보아 많은 제품이 중국산으로 보였다. 그리고 일...
1

analyst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