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728x90

전체 글369

날씨와 계절변화 2022/05/01 21:42 우리나라는 사계절이 있기 때문에 봄이 되면 꽃이 피고 가을이 되면 낙엽이 진다고 배웠다. 실제로는 봄꽃 여름꽃 가을꽃이 있고 각각 식물 자신에게 적합한 온도, 햇빛, 양분이 모아지면 거기에 맞춰서 꽃을 피게 된다. 캄보디아는 우리처럼 사계절이 있는 것은 아니고 크게는 건기, 우기의 두 시기가 있고, 더 세분하면 더운건기, 선선한 건기, 더운 우기, 선선한 건기 정도로 나뉘게 된다. 2022년 4월 29일 촬영 이른 우기가 시작된 캄보디아의 망고나무. 올해 수확을 끝낸 망고나무의 녹색잎은 낙옆이 되어 땅에 떨어져 거름이 되고, 새로운 붉은 잎이 올라오기 시작한다. 식물의 색을 결정하는 것은 색소체인데, 전색소체는 황색체, 엽록체, 잡색체, 백색체, 녹말체 등으로 분화된다. 보.. 2023. 3. 20.
메타버스와 공감능력 2022/05/06 12:17 나는 사람들이 연예인들을 동경하고 쫓아 다니면서 그들의 굿즈를 사는 것을 이해 못하거나, 이해할 생각이 별로 없다. 고등학생 조카에게 용돈을 주면 자신의 옷이나 다른 필요한 것을 사기 보다는 덕질하는 (동경하는) 연예인(아이돌)의 굿즈 (연예인을 모티브로 제작된 상품)를 구매하는데 돈을 쓴다. 공감이 전혀 안된다고 생각하지만 나도 한때는 싸이월드라는 온라인세상에서 유료배경음악을 틀고, 나의 온라인 아바타를 치장하는데 도토리를 썼다. 가상현실이 더욱 발달하면서 메타버스로 일컬어지는 이 공간에서는 앞서의 아이돌이 나와 같은 공간에 있을 수도 있고, 같이 춤도 추고 밥도 먹을 수 있으니 마냥 굿즈를 구매하는 덕질보다 더 가까운 덕질이 될 수 있다. 이런 맥락에서는 마음 한편에서 .. 2023. 3. 20.
캄보디아의 난립하는 은행과 QR코드의 통합 2022/05/16 18:56 코로나 시대를 지나면서 캄보디아도 비접촉이 일상화되었다. 배달전문점과 배달앱이 폭발적으로 증가하고, 배달기사는 프놈펜 시내 어느 곳에서도 보일 정도로 많아졌다. 식다에서 밥을 먹더라도 이제는 현금을 주고 받는 일이 줄어들고, 각 은행의 QR코드를 스캔해서 지불하는 비접촉결제 방식이 흔해졌다. 하지만 캄보디아는 국가경제 규모에 비해서 엄청나게 많은 숫자의 은행이 있는데, 캄보디아중앙은행(NBC:National Bank of Cambodia)에 따르면, 43개 상업은행 14개 특수은행(국영은행 1개 포함), 5개의 외국상업은행점포, 74개 MFI 등이 있다. https://www.abc.org.kh/banking-environment 캄보디아 은행현황 이렇게 많은 은행이 있다 .. 2023. 3. 20.
좋은 것을 섭취해야 한다. 2022/05/18 18:04 어떤 연구들에서 보면 저소득층이나 빈민층일수록 냉동식품 또는 패스트푸드의 섭취 비율이 높고, 비만을 비롯한 건강지표가 좋지 않다고 한다. 이미 대중적인 정보가 된 내용들인데 비싸지만 맛있고, 건강하고, 효율이 높은 음식과 적당한 운동은 건강을 위한 가장 기본이라고 할 수 있다. 적당량의 붉은 고기와 흰살 생선 또 신선한 채소류와 과일 그리고 적당한 유제품과 정제되지 않은 곡물류가 이상적인 식단이다. 물론 이것조차도 개인의 체중과 대사량에 맞춰 적당량을 먹을 때 건강한 식단이라고 말할 수 있다. 인터넷이라는 거대한 정보망에 대한 접근성이 손쉬워지면서 누구든 글을 쓰고, 누구든 사진과 영상을 만들어 공유할 수 있다. 게다가 딥페이크 기술이 발달하면서 누구든 가짜 정보를 만들어 .. 2023. 3. 20.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