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728x90

매체 보기22

[책] 제정신이라는 착각 필리프 슈테르처, 제정신이라는 착각, 김영사, 2023.9.25, 구글전자책 일단 이 책은 내가 읽기에 내용이 어렵다. 다루는 소재는 단순한데 풀어가는 과정이 험난하다. 정신적으로 정상과 비정상의 경계는 모호하다. 누구나 확실하게 정상 또는 비정상이라고 판단하기 어렵다. 우리 뇌는 지각을 통해 받아들인 정보를 인지과정을 거치게 된다. 편집증처럼 과도한 인지의 결과가 무조건 나쁜다고만은 할 수 없다. 화재경보기가 과할 정도로 예민하게 설계되어 안전을 지켜주는 것과 비슷하다. 물론 해석의 상황이나 결과가 시대에 따라 적합하거나 그렇지 않을 수 있다. 가량 같은 길을 반복해서 가는데 위험으로 판단하고 회피할 경우 기회비용이 지속적으로 발생하지만 위험으로 판단하지 않은 한번의 경우에 길에서 죽게 되면 과연 어떤.. 2024. 2. 8.
[책] 감정의 발견 마크 브래킷, 감정의 발견, 북라이프, 2020.8.26, 구글전자책 감정을 올바르게 느끼고 표현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작가는 설명하고 있다. 어릴 때의 경험을 기반으로 감정표현의 중요성을 풀어 설명하고 있는데, 문화권이 다르기 때문에 이런 감정 상태를 표현하는 것도 차이가 있을 것이라고 생각했다. 문화의 차이는 있지만 어릴 때부터 감정을 숨기도록 훈련받고 성인이 되어서 감정을 제대로 표현하지 못하고 상대방의 감정도 제대로 읽지 못하게 된다. 감정을 읽는데 부터 문제가 생기면서 지능 외에 감정능력이 제대로 발휘되지 않게 되면서 개인의 능력도 제한적이게 된다. 이 책은 목차를 보면 내용이 대부분 추측된다. 예를 들어 1부(우리에게는 감정을 표현할 필요가 있다)의 목차를 보면 1장 - 감정을 표현하자. 감정은.. 2024. 1. 20.
[책] 당신의 꿈은 우연이 아니다 안토니오 자드라, 당신의 꿈은 우연이 아니다, 추수밭, 2023.10.25, 구글전자책 월말 김어준에서 박문호박사가 추천한 책이다. 대학교 다닐 때 읽었던 인문학서적 중에 프로이트의 책을 빼 놓을 수 없다. 그 중에서도 종교의 기원, 꿈의 해석 등은 한번 읽고 여러번 다시 펼쳐 볼 정도로 자주 본 책이었다. 뇌과학이 발달하면서 대상자와의 구술만으로 진행된 많은 연구들은 부정되고 있는데 꿈의 해석 역시 비켜나갈 수 없다. 이 책에서도 여러면면을 부정하고 있지만 단적으로 표본추출과 해석에 있어서 심각한 오류가 있었다. 이 책에서 역시 이런 오류의 가능성에 대해서 재차 언급을 한다. 꿈을 추적 조사하는 연구이다 보니 글에서 항상 언급하는 내용이 바로 샘플에 따라서 결과가 다를 수 있다는 것이다. 시대가 바뀌면.. 2024. 1. 1.
[책] 노화의 종말 데이비드 A. 싱클레어, 노화의 종말, 부키, 2020년 8월 인간이 어떤 방식으로 노화하게 되는지를 생물, 유전학적으로 자세히 풀어 썼고, 지금 과학계는 어떤 방향으로 노화를 이겨내려고 하는지 설명하고 있다. 2020년에 출간된 책인만큼 노화에 관심이 있어서 최신 학계 이야기를 찾아본 사람들은 조금 식상할 수 있다. 조금은 전문적인 설명이어서 생물학이나 유전학을 전혀 모르는 사람은 다소 이해가 어려울 수 있다. 책의 마지막 부분에 이런 구절이 있다. "노년이라는 증상으로 내리는 것이 이제는 가능하다는 의미다." 더이상 노화의 과정이 과거에 배웠던 것처럼 생명현상의 자연스러운 과정이 아니라 질병의 일종이며 치료가 가능하다는 것이다. 이 책은 이 치료법을 찾기 위해서 노력하고 있는 많은 이야기를 다루고 있.. 2023. 11. 13.
728x90